728x90
반응형

아웃도어/등산-후기 172

설악산 야생화 산행 - 기생꽃 (2020-06-02)

흐린 날의 기억 속에 하루 죙일 비 맞는 거 아닌 가 걱정을 하면서, 화랑대역에서 7시가 좀 안되어 출발합니다. 막골리를 영월꺼 두병 챙겨 왔는 데, 운전하시느라 고생하신 님에게 드리고, 새로 리필은 지역 막걸리로 하기 위해 인제로 가는 데 그 보다 좀 더 장수대와 가까운 원통으로 향합니다. 근데 하나로마트가 네이버지도에는 8시 30분 오픈으로 되어 있는 데, 8시 30분 넘었는 데 문 안열었길래 주변분들에게 물으니 9시에 오픈한다고... 그래도 다행히 주변에 큰 마트가 있어 들어가 봅니다. 역시 막걸리 천국이네요. 인제 막걸리 한병 곰취 막걸리 한병 9시에 장수대 도착, 화장실 들려 9시 5분에 산행 시작합니다. 함박꽃나무(산목련) - 첫 개시를 합니다. 후덜덜덜 계단들... 그러나 역시 풍경은 좋아요..

소백산 철쭉 산행 (2020-05-27)

우려했던 곰탕과는 달리 화장한 심지어 덥기까지 했던, 소백산 산행이었습니다. 바람은 시원해서 뜨건 햇볕이 어느정도 중화되었습니다. 꼬막비빔밥 - 양념이 그렇게 짠 줄 알았으면 좀 거둬내고 먹을 껄 하는 후회를 뒤늦게 했습니다. 하지만, 늘 그렇 듯 깔금하게 모두 먹어 치웁니다. 치악휴게소 매식 후 한시간 가량 더 달려서, 죽령에 도착합니다. 금낭화 매발톱 11시 14분 산행 시작! 참꽃마리 쥐오줌풀 고추나무 줄딸기 붉은병꽃나무 큰산장대 산철쭉 달무리무당벌레 - 무당벌레 종류인 데 처음 만납니다. 붉은병꽃나무 애기나리 쉼터마다 태양계 행성 이름을 붙여 두었네요. 그건 중요치 않고, 쉬어 갑니다. 뭉게구름이 이쁘네요 만첩산철쭉 드문 드문 철쭉도 눈에 띄네요. 붉은병꽃나무 철쭉 쥐오줌풀 미나리냉이 민들레가 참..

우면산 야간 산행 (2020-05-26)

세시간 전에 가면 자전거를 타더라도 비를 덜 맞을 까 했는 데, 서울대입구 지나고 사당까지 가는 동안 몇방울의 비를 맞았네요. 사당역에서 원하는 볼일을 보고, 모임 한시간 전에 배꼽시계를 채우러 들어간 분식집. 만원짜리 주긴 좀 허술한 밥상 밥 묵고 운동싸마 남태령 고개까지 자전거로 살방 살방 올라 봅니다. 과천으로 더 넘어 갈까 하다가 근처 망루 있는 곳 까지만 과천 라인을 살짝 침범해 봅니다. 개망초 언젠가 가볼까 했던 길인데,,, 땅비싸리 하산 지점 미리 점 찍어 두고 소망탑에 도착. 원래는 뒷풀이 없이 쿨하게 헤어지는 곳인데, 저 포함 다섯 분이 남아 비도 왔으니 파전에 막걸리 한잔 하기로 합니다. 기본찬 메뉴판 골뱅이무침 해물파전 맞죠? 센스있게 파전은 두 테이블에 나누어서 주십니다. 오를 때는..

연인산 (1,068m 가평) 철쭉 야생화 산행 (2020-05-24)

연인산에 갑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비 소식이 있습니다. 그래서 타프를 챙기는 데, 하늘이 도우셨는 지, 8시가 다 되어가는 시간 태릉입구에서 비오는 날씨가 비 그치는 날씨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안전하게 연인산 들머리에 도착합니다. 산행 시작 전 주변을 둘러 봅니다. 비는 그쳐서 더이상 방해 요소가 아닙니다. 모란 붓꽃 죽단화 참오동나무 9시 42분 산행 시작! 오늘 산행 코스는 백둔리 - 장수능선 - 장수봉 - 정상 - 소망능선 - 백둔리 원점회귀 산행 되겠습니다. 산딸기 층층나무 물소리가 제법 시원합니다. 오늘 본인은 등산용 샌들 모드입니다. 병꽃나무 고광나무 세로티나벚나무 - 귀롱나무인 듯 하지만, 아니네요. 처음 봅니다. 천남성 가을이면 빛을 발할 단풍나무도 보이고 이끼를 품은 돌 염주괴불주머니 ..

백두대간 15구간 [도래기재-옥돌봉-선달산-고치령] (2020-05-17)

188개 사진을 두장으로 나누어 올리려다가 그냥 한장으로 올립니다. 참고 바랍니다. 5/16) 백두대간에 참여합니다. 기존 정예 맴버는 아니지만, 사진 봉사 겸 야생화 구경도 하려고 가봅니다. 20km 넘는 데 문제 없겠죠? 자정 가까운 시간 양재역 서초구민회관에 도착 전 전병도 부쳐 밀폐용기에 담고 커피도 내려서 보온병에 담습니다. 막걸리 3병외에 이거 저거 챙겨 넣다 보니 배낭 무게는 14.29kg 서초구민회관에 도착하고, 가로수로 심어진 마로니에 나무에서 향긋한 꽃내음이 전해집니다. 새벽시간 들머리인 도래기재 도착 전에 제천시내의 해장국집에서 식사를 하기로 합니다. 든든히 먹어야 잘 걸을 수 있습니다. 기본찬 육계장 4시 13분 도래기재에서 출발합니다. 옥동봉 방향으로 가야하구요. 일출 전까지 한시..

축령산 (887m) 서리산(832m) 철쭉 산행 (2020-05-10)

제가 제일 부담스러워하는 비가 보슬비입니다. 우산을 써도 사방 팔방에서 공격해 들어오는 물방울을 완벽히 방어하긴 어렵기 때문이죠. 보슬 보슬 비내리는 축령산 - 서리산 철쭉 산행의 테이프를 끊습니다. 주차장은 덜 곰탕이라 사진이 그럭 저럭 나쁘진 않네요. 염주괴불주머니 - 비가 오고 난 후에 꽃님들은 한껏 물방울을 머금고 이쁜 모습을 갖추고 있습니다. 염주괴불주머니 - 열매가 염주 모양이라 이름이 그리 붙었지요. 미나리냉이 미나리냉이 야광나무 금낭화 벌깨덩굴 고추나무 참회나무 - 참회합니다... 둘이 대화중일까요? 수리바위 소나무 철쭉 - 곰탕에 잘 우린 철쭉이 찐하게 우려 놨네요. 철쭉 이쁘네요! 철쭉 족도리풀 철쭉 개별꽃이 진 모습입니다. 미치광이풀이 꽃이 지고 나면 이런 모습이네요. 철쭉 때늦은 진..

파주 감악산 산행, 두지리 매운탕 (2020-05-05)

어린이날에 뭐할까 전날 늦은 시간 고민하다가 자정이 가까워지는 시간, 아직 문 닫지 않은 슈퍼로 가서 급히 막걸리 두병을 사와서 냉동실행, 방울토마토 한팩은 꼭지 따서 냉장실행. 07시 기상. 9시까지 여의도역에 가려면 가장 쾌적하게 갈 수 있는 자장구를 타고 살방 살방 달려봅니다. 자료를 찾아보니 개인적으로는 12년 전에 감악산을 갔던 기억이 있네요. 그땐 법륜사로 오르는 콘크리트길 따라 산행했던 기억이 있는 데, 정말 많이 꾸며지고 바뀌고, 사방댐 공사로 포크레인이 바삐 움직이고, 암튼 오시는 분들 편하게 바뀌어 있네요. 그땐 음식점도 제대로 없었는 데, 주차장도 몇개 되는 데, 오늘 대부분 만차네요. 출렁다리를 만나러 가는 길입니다. 파주 금촌역에서 오는 2층 버스네요. 단풍나무는 싱글 싱글 등산로..

대둔산 야생화 산행 (2020-04-26)

대둔산입니다. 오랜만에 가 보네요. 봄 꽃이 얼마나 많을까 설레입니다. 07시 약속시간 전 넉넉히 먼저 도착해서 주변의 꽃을 담아 봅니다. 단풍나무가 꽃이 피고 열매가 맺히네요. 박태기나무 - 멀리서 보면 화려해서 눈에 띄고 가까이 보면 또 앙징맞은 꽃 모양에 두번 놀랍니다. 라일락 향기는 말하나 마나 향긋합니다. 7시에 출발해서 휴게소에서 잠시 식사 시간을 가진 후에 식사한 것과는 무관하게 간식 테러가 일어납니다. 근데 희안한 건 그게 다 몸에 들어 간다는 사실... 10시가 조금 안되어 대둔산 수락계곡 주차장에 도착하여, 산행 준비를 잠시 하고 햇볕에 반짝이는 연두 연두한 나무를 뒤로 하고 차로 왔던 길 살짝 거슬러서 정해진 대로 산행을 시작합니다. 광대나물 큰개불알풀(봄까치꽃) 계곡물은 너무 맑아요..

백운산 (883m 정선,평창) 야생화 산행 - 동강할미꽃 (2020-03-29)

오랜만에 주말을 온전히 산행을 합니다. 아침 식사를 위해 들린 광주휴게소. 30분의 시간이 주어집니다. 개망초 - 휴게소에 자라고 있는 꽃입니다. 개망초는 일본이 철도 레일을 설치할때 딸려온 것으로 나라가 망할때 들어왔다 해서 개망초라는 이름이 주어졌습니다. 뜻이 그리 유쾌하진 않습니다. 하지만 잊지말아야 할 역사의 한 부분이므로 기억해야죠. 꽃은 흰색으로 가운데 노란색 꽃술이 있어 마치 계란후라이를 연상하는 꽃이 핍니다. 시간은 흘러 흘러 어느덧 백룡동굴 주차장에 도착하기 전 버스에서 바라본 강원도 평창의 모습은 정말 환상적입니다. 평창군 미탄면으로 올라서 처음엔 원점회귀 였으나 날머리를 정선군 신동읍으로 변경하게 됩니다. 동강과 바위 절경이 어울어 집니다. 꽃다지 - 우스개한 유래로 코딱지라는 것에서..

천마산 야생화 산행 (2020-03-29)

천마산에 갑니다. 다양한 야생화가 공존하는 그 곳, 전날 삼채와 봄에 대표 나물인 달래에 파를 넣고 전을 부치기로 합니다. 지글지글 그렇게 3판 완성 삼채를 이용한 무침도 해서 조금 덜어 갑니다. 약속 장소인 상봉역에 버스로 도착하여 예정대로 주변 마트를 수색하니 다행히 마트가 있네요. 지평막걸리 1.7L 한병 구매합니다. 진달래 생강나무 벚나무는 꽃을 피워 내기 위해 힘을 쥐어 짜는 중입니다. 민둥뫼제비꽃 - 제비꽃이 먼저 인사를 합니다. 안녕? 점현호색 - 천마산의 대표 작물 아니지 초입 계곡에 많이 만날 수 있는 점현호색도 보입니다. 잎에 흰색 점이 있어서 점현호색입니다. 개별꽃 - 잎만 무성한 줄 알았더니 보다 양지바른 곳에는 하얀 꽃을 피웠습니다. 국수나무 - 줄기 속에 국수 같은 게 있어 소꿉..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