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한라산 16

제주 여행 한라산 산행, 천아숲길 단풍, 갑마장길 (2020-11-04~05)

첫날 김포에서 6시 45분 비행기를 타고 제주에 도착. 9시까지 모여 김밥을 구매하러 갑니다. 원래 계획된 고봉민 김밥 연동점이 폐업해서, 다른 김밥집으로 향합니다. 김밥을 사고 첫번째 일정인 어리목-윗세오름-영실 일정을 위해 어리목에 도착 주차장에서 바라본 상고대로 추정되는 풍경이 마음을 설레이게 하네요. 점점 상고대와 가까워집니다. 남벽도 살짝 보입니다. 윗세오름 도착. 수백명의 등산객이 보입니다. 식사 시간입니다. 프랑스에서 오신 과자 단감 영실로 하산하는 길. 바닷빛이 금빛으로 변합니다. 오백나한상 모슬포방면입니다. 마라도,가파도, 송악산, 산방산등이 보입니다. 전망대샷 병풍바위 차를 몰아 애월 한담해변으로 향합니다. 해님이 지려고 하고 있습니다. 그렇게 열심히 지는 해를 땡기고 있는 데 파도타는..

제주 여행 - 한라산(관음사-백록담-성판악),해변산책 (2020-09-14~16)

숙소에 미리 가서 사진 정리하며 쉬면서 주변 치맥집을 폭풍 검색해 봅니다. 한군데는 9시 30분에 마지막 주문 들어가서 10시 30분까지 한다고 그러고, 한군데는 자정까지 한다고 해서 자정까지 하는 곳으로 결정! 기본 안주 바삭한 후라이드 치킨에 쏘생맥주를 함께 합니다. 그렇게 다음날이 되고, 공항 일행 픽업 전 고봉민 김밥 고고싱 돌솥쟁반비빔밥 돈가스 취향껏 맛나게 묵고, 김밥도 포장해서 한라산 백록담으로 오르기위해 관음사로 향합니다. 비가 살살 내리는 데 말이죠. 똣똣 - 제주말이 참 앙징맞아요. 적당히 뜨뜻함을 의미합니다. 개인적으로 해장국 줄때 똣똣한 거 좋아합니다. 관음사 도착 개구리도 보이고 가장 문제는 12시 30분까지 삼각봉대피소를 통과해야 하는 건 데 과연... 해발 1000미터 통과 옅..

제주도 한라산 산행 (2020-06-10)

붉은병꽃나무 오늘로 제주 여행 9일째. 이제 이틀 뒤면 일상으로 복귀를 하겠죠. 6시 48분 281번 버스를 타고 성판악으로 향합니다. 버스로 약 43분 소요. 7시 36분 성판악에서 출발합니다. 제주터미널에서 바라본 한라산은 맑음 이었는 데, 버스로 오르다보니 서귀포쪽에서 넘어온 구름들이 심상치가 않네요. 13시까지 진달래밭대피소를 통과해야 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지금 에이 설마 통과 못 할리는 없겠죠? 때죽나무들이 향긋한 꽃들을 바닥에 뿌려 두어 냄새가 참 좋습니다. 때죽나무 낙화들... 2.6km 진행 중 산딸나무 산딸나무 9시 정각 - 속밭대피소에서 간식 타임. 새벽에 서둘기도 바쁘셨을 텐데 빵도 챙겨 오셨네요. 방울토마토는 어제 제가 마트에서 사다가 씻어온 것입니다. 떡윤노리나무 큰앵초 함박꽃..

제주 겨울 여행, 한라산, 올레길, 월정리해변, 노꼬메오름 (2020-01-18~21) #1/2

그렇게 18일의 아침이 밝았습니다. 백록담 산행을 하기 위해 관음사로 가야합니다. 펜션에 이쁘게 핀 동백 그리고 이동간에 포착한 여명 아침을 간단히 먹고 김밥을 구매하기 위해 고봉민김밥에 도착합니다. 두둥 그렇게 도착한 관음사. 근데 주차장이 만석이라 참 난감하네요 ㅜ 어쨌든 출발하고 부지런히 오릅니다. 초입은 눈이 그리 많지는 않습니다. 계곡의 적설 상황 참나무에 기생하는 겨우살이도 보이고 슬슬 나무에 맻힌 옅은 상고대가 더 높은 곳의 상황을 기대하게 합니다. 안개가 끼고 용진각대피소 근처인 데 설경이 어마 무시 합니다. 원래는 식사를 하려던 장소인 데, 바람 덕분에 통과 ㅠ 이쁘당! 온통 눈 세상입니다. 눈이 호강하며 진행하네요. 백록담은 칼바람에 예상대로 곰탕 ㅠ 정상 인증은 포기하고 짝대기만 찍습..

제주 야생화 정리 #1 - 한라산, 바닷가(섬), 마을(공원, 숲길, 오름)(2020-06-22)

제주에 10년 동안 왕래하는 동안 개인적으로 촬영한 야생화를 정리해 보았습니다. 혹시나 제주 여행 하실 때 도움 되길 바라는 마음입니다. 꽃을 보다 찾기 쉽게 하기 위해 한라산, 바닷가(섬), 마을(공원, 숲길, 오름)의 큰 틀을 잡고 촬영일 기준으로 각각 계절별(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로 가나다 순으로 나열하였습니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1.한라산 편] 1-1. 봄 (3월 ~ 5월) 각시붓꽃 ​ 노랑제비꽃 두루미천남성 민눈양지꽃 반디미나리 분단나무 설앵초 섬바위장대 세바람꽃 애기괭이밥 이른범꼬리 점박이천남성 털진달래 호장근 잎 홍노도라지 흰그늘용담 1-2. 여름 (6 ~ 8월) 구름미나리아재비(바위미나리아재비) 민백미꽃 산꿩의다리 섬쥐손이 쥐오줌풀 큰앵초 함박꽃나무(산목련) 홀아비바람꽃 -..

제주 여행 (2015-06-18~22) #3/3

6/21,넷째날) 05:35 기상. 아.... 밤새 거의 한잠도 못잤네요... 새벽 2~3시까지 전국에 양아치란 양아치는 다 모여서 엠티 왔는 지, 떠들고 지랄하고 제일 백미는 웬 미치년 둘이서 쌈질하고 질질짜는 거... 덕분에 밤을 거의 하얗게 불태우고, 늦은 새벽에 한 두시간 잤나? 담엔 절대 이호해수욕장에서 텐트 치는 일이 없을거라고 다짐하면서 신속하게 철수 준비를 합니다. 두둥~ 이호해수욕장의 명물 등대구요. 오늘은 원래 동쪽이든 서쪽이든 어디 해수욕장 가서 텐트 치고 멍이나 하루죙일 때릴려고 고민 많이 했지만, 가만히 있는 성격도 아니고 ㅠㅠ 결국 한라한 백록담 구경을 하러 갑니다. ^^ 여기 저기 쓰레기들... 간밤에 양아치 년놈들의 흔적이겠죠.... 이분들 잠은 잘 주무셨나 몰라요... 아님..

제주 여행 (2015-06-18~22) #2/3

6/20,셋째날) 05:00 기상합니다. 밤에 별도 보고 야경도 보려고 했는 데, 걍~ 쭉 잤네요. ㅎㅎㅎ 텐트 상태를 보니 결로로 축축합니다. ㅠㅠ 여유있게 말리고 철수하면 별문제 없겠지만, 오늘도 바삐 움직여야하기에.... 걍 말어 넣어야죠. 05:43 정리를 마치고 출발합니다. 제주로 이동하는 버스시간도 걸리고, 고로 우도에서 나가는 첫배인 7시 꺼를 타려고 합니다. 오늘은 한라산 어리목~윗세오름~? 둘러볼생각입니다. 영실로 내려갈지 돈네코로 내려갈지는 아직 미정이구요 ㅋㅋ 밤새 추가되어 얼추 텐트가 7동 정도 되더군요. 잘 갈께여~ ㅎㅎ 길가에 야생딸기류가 많네요~ 먹을수도 있지만, 안먹을래요 ㅋㅋㅋ 우도에 유명한 땅콩 밭에 새싹이 무럭 무럭 자라고 있네요. ㅋㅋㅋ 어제 천진항으로 들어오고 다시 ..

[클린백패킹9th] 한라산 전구간 7코스 3박 4일 종주 산행 (2013-02-03~06) #1/3

산행경로> 1일차(어리목~돈내코), 2일차(성판악~관음사), 3일차(석굴암,어승생악), 4일차(어리목~영실) 산행정보> 1일차(어리목~돈내코) 산행정보> 2일차(성판악~관음사) 산행정보> 3일차(석굴암) 산행정보> 3일차(어승생악) 산행정보> 4일차(어리목~영실) 탐방로 난이도(석굴암,어승생악 제외)> 1. 성판악 2. 관음사 3. 영실 4. 어리목 5. 돈내코 산행기> 제주도를 가게 되면 뭔가 테마를 가져가게 되는 데, 이번에는 한라산 7개의 전체 코스(성판악,관음사,영실,어리목,돈내코,어승생악,석굴암)를 모두 3박 4일동안 둘러 보자는 테마로 진행합니다. 숙박은 야영장등 무료를 이용하려고 했으나, 날씨의 영향으로 3박중에 1박은 부득이하게 민박을 이용해야 했습니다. 시작합니다. 항공권은 제주항공 프로..

[클린백패킹9th] 한라산 전구간 7코스 3박 4일 종주 산행 (2013-02-03~06) #2/3

용진교를 지나고 있습니다. 12:54 용진교를 지나자마자 샘터가 있네요. 근데 물이 여긴 안나오네요... 아직도 갈 길은 머네요... 빨간색 라인 보이나요? 힘들다고 되어있는 코스인데... 하산할때는 크게 체감은 안되더라구요. 13:07 삼각봉대피소 도착! 여기서 비로소 미루어둔 점심으로 전투식량 하나를 먹습니다. 남은 물로 코피도 살짝 말아 먹구요. 13:34 30분 안되게 식사를 마치고, 계속 하산을 이어갑니다. 햐~ 나무가 이뿌네염.... 14:41 탐라계곡대피소도 지나구요.... 여긴 제법 날이 좋습니다. 해도 비치구요... 14:47 컥~ 웬 오르막계단? 하지만, 이 계단만 오르면 더이상 오름길은 없습니다! 오르만계단 끝에는 이렇게 꿀같은 쉼터도 있구요. 하지만, 전 그냥 통과~ 15:12 굴인..

[클린백패킹9th] 한라산 전구간 7코스 3박 4일 종주 산행 (2013-02-03~06) #3/3

2/6(수)) 05:00 마지막 날입니다. 기상하고 세수 및 아침식사로 먹히진 않지만, 누룽지로 끼니를 때웁니다. 중문로터리에서 9시 15분 버스인데 이렇게 일찍 일어난 이유는 도보 30분 거리인 신라호텔측 쉬리의언덕에서 일출을 보기 위함이죠... ㅋㅋㅋ 06:31 출발! 공유기도 인사하네요 ㅎㅎㅎ 이런 쒯~ 날도 흐려서 일출은 고사하고, 바람까지 씨게 붑니다. 일출은 가볍게 포기하고 기지로 복귀합니다. 방에서 바라본 바깥 풍경 08:22 티비좀 보고 딩굴 딩굴 하다가 이제 진짜로 출발입니다. 버스 타는 곳인 중문로터리까지 30분 밖에 안걸리지만, 느긋하게 가려고 지금 출발합니다. 잘 쉬다 가요 ^^ 갓길로 살짝 가다 보믄... 금방 인도가 나옵니다. 여긴 색달동입니다. 다리를 건너다가 천제연폭포와 오작..

728x90
반응형